38노스 “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가동 상태”

Date: Apr 24, 2018

38노스 “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가동 상태”

38노스는 어제 낸 논평에서 “북한이 여섯 차례 지하 핵실험을 감행한 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은

여전히 완전가동 상태”라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.

이는 김정은 정권의 폐쇄 발표 이후 그동안 핵실험으로 갱도가 붕괴되는 등 어차피 못쓰는 카드로 생색을 냈다는 일각의 주장을 반박한 셈입니다.

38노스는 이어 6차 핵실험 이후 북쪽 갱도는 버렸지만, 굴착공사를 진행해온 남쪽과 서쪽 갱도에서는 추가 핵실험이 가능하다고 지적했습니다.

그러면서 이 매체는 “한마디로 풍계리 핵실험장에서 더는 핵실험을 실행할 수 없다는 결론을 내릴 근거는 없다”며

“김정은의 명령만 내려지면 핵실험에 쓰일 수 있는 2개의 갱도가 여전히 남아있다”고 강조했습니다.

워싱턴 시각으로 내일 모레 있을 남북 정상회담에서 북한 비핵화의 문제가 얼마 만큼 비중 있게 다뤄질 지

관심이 주목됩니다.

 

Ad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