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M, ‘파워 스티어링’ 결함으로 픽업트럭 • suv 리콜 결정

Date: Sep 14, 2018

 GM, ‘파워 스티어링’ 결함으로 픽업트럭 • suv 리콜 결정

제너럴 모터스가 파워 스티어링 결함으로 총 120만 5천대의 픽업트럭과 suv를 리콜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.

파워 스티어링은 자동차 핸들을 돌릴 때 소모되는 힘을 줄여주는 장치로, 이 기능이 일시적으로 정지되는 현상이 발생해 충돌의 위험이 높아지는 등 사고를 유발할 가능성이 높아 리콜 조치를 취했습니다.

이는 특히 저속 주행시 운전을 더 어렵게 만드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.

회사 측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현재까지 30건의 충돌 사고와 두 명의 부상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.

리콜 조치 대상은 2015년 생산된 쉐보레 실버라도 1500, 서버번 및 타오, 캐딜락 에스컬레이드 등 입니다.

차량 판매업자들은 차량 소유주들에게 무료로 파워 스티어링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 해주겠다고 발표한 상태입니다.

한편 GM사는 같은 문제로 인해 작년 2014년형 픽업 트럭을 리콜하기도 했습니다.